#클래식

과거, 현재, 그리고 미래

스마트 인프라가 공공 도로를 다시 공유 공간으로 만들 수 있을까요?

도로 안전 역사

수십 년 동안 콘티넨탈은 도로 안전을 개선하는 데 중요한 역할을 해왔습니다. 자율 주행이 곧 우리가 거리를 사용하는 방식을 변화시킬 수 있을까요?

도로 안전성은 지난 세기 동안 먼 길을 지나 왔습니다. 오늘날의 거리 이용자들을 분리시키기 위해, 교통 신호등, 횡단보도, 자전거 도로 및 포장 도로로 대체되는 구조화되지 않은 혼돈과 몇 가지 규칙이 있던 시대는 지났습니다. 기술은 인프라와 차량도 더 안전해지도록 도움을 주었으며, 콘티넨탈은 이제 운전자 지원 시스템에서 스마트 타이어에 이르기까지 혁신적인 안전 솔루션을 개발하는 데 주도적인 역할을 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미래에는 어떻게 될까요? 자율 주행이 현실에 가까워짐에 따라, 우리는 곧 인간과 기계가 거리를 공유하는 방식에 있어서 또 다른 혁명을 볼 수 있을 것입니다.  

광란의 혼돈에서 보다 안전한 도로로

'땡땡땡!' 전차가 양방향으로 덜컹거리며 지나가자, 말과 수레가 길을 가로질러 걸어갑니다. 보행자들은 트램, 동물, 자전거, 심지어 이상한 자동차 사이를 뛰어다니면서, 사방으로 흩어져 서둘러 자신의 일터로 향합니다. 20세기 초 혼돈으로 가득한 도시에 오신 것을 환영합니다. 1900 년대 초, 이동성(모빌리티)은 극적으로 변화하고 있었습니다. 말들은 점점 없어지고, 대신 트램, 버스, 자동차가 늘어나고 있었습니다. 교통은 점점 더 혼잡해지고 빨라졌습니다. 사고는 더 자주 일어났고, 더 심해졌습니다.

자동차 업계는 이러한 상황을 재빨리 인식했습니다. 자동차 소유가 증가함에 따라, 이 부문은 모든 도로 사용자들에게 있어 더 안전한 거리가 되도록, 새로운 법률, 인프라 및 기능을 만드는 데 도움이 되었습니다. 교통 표지판과 신호등도 곧 도시에서 흔해지면서, 교통 경찰이 했던 것처럼, 차량을 보행자(및 서로)로부터 분리시키는 데 도움을 주었습니다. 운전자의 의도를 보다 명확하게 전달하기 위해 기계식 표시기(Mechanical indicator)가 자동차에 추가되었습니다. 1909년 독일은 세계 최초로 주에서 실시하는 운전 시험 및 면허와 함께, 몇 가지 국가 교통법을 도입했습니다.

보행자, 자동차 및 카트가 런던 거리를 공유합니다. 보행자, 자동차 및 카트가 런던 거리를 공유합니다.

도로 법규은 글로벌 도로 안전을 향상시킵니다.

거리가 더 위험해짐에 따라, 관련 제도에 대한 변화가 추가 도입되었습니다. 최초의 횡단 보도는 1930년대 영국에서 나왔습니다. 독일은 1934년 도시 지역에서 60km/h이라는 전국적인 속도 제한을 처음으로 도입했습니다. 이 속도 제한은 서독에서 1950 년대에 폐지되었지만, 도로 교통 상해가 증가하면서 5년 후 다시 도입되었습니다.

도로 안전에서 가장 중요한 발전 중의 하나인 안전 벨트는 놀라울 정도로 느리게 진행되었습니다. 차량 제조업체들은 1950년대에 추가 옵션으로 제공하기 시작했지만, 이용율이 매우 낮았습니다. 최초의 안전 벨트 의무법은 1970년까지도 호주에서 도입되지 않고 있었습니다. 모든 승객에게 대한 안전 벨트 착용은 1980년대까지도 많은 국가에서 의무화되지 않았습니다.

교통과 분리된 필라델피아의 보행자들 교통과 분리된 필라델피아의 보행자들

디지털 기술과 자동화로 가는 길

오늘날 도시의 거리 모습은 때때로 혼란스러워 보일 수 있겠지만, 한 세기 전의 무계획적인 모습과는 매우 다릅니다. 교통 흐름은 주의 깊게 모니터링되고 제어되며, 보행자는 인도 및 횡단 보도로 다니고, 별도의 자전거 도로는 흔하게 볼 수 있습니다.

그러나 안전은 여전히 큰 문제입니다. 인구 증가와 차량 소유의 증가는 이전보다 더 많은 사람들이 도로에 있다는 것을 의미합니다. 약 130만 명이 매년 도로 교통 사고로 사망합니다 (출처: WHO). 이들 중 절반 이상이 보행자, 자전거 이용자, 오토바이 운전자와 같은 더 취약한 도로 사용자입니다.

다행히 기술 혁신과 디지털 전환은 스마트 시티의 인프라를 보다 안전하게 만드는 데 도움을 주고 있으며, 콘티넨탈은 다양한 지능형 솔루션을 만드는 데 주도적인 역할을 하고 있습니다. 콘티넨탈의 수동 및 통합 안전 개발 센터는 충돌 테스트에서부터 최첨단 고급 운전자 지원 기술에 이르기까지 모든 것을 다루고 있습니다.

아르헨티나 부에노스아이레스의 횡단보도 아르헨티나 부에노스아이레스의 횡단보도

더 안전한 도로에 대한 콘티넨탈의 기여: 새로운 기술과 지능형 혁신

회전 보조(Take Turn Assist) 시스템은 단거리 레이더를 사용하여, 회전시 보기 어려운 사각 지대의 보행자, 자전거 이용자 또는 오토바이 운전자를 감지합니다. 독일에서 실시한 콘티넨탈의 연구에 따르면, 자전거 이용자가 사망하거나 중상을 입는 사고의 5%를 예방하는 데 도움이 될 수 있습니다.

회전 보조(Take Turn Assist) 시스템은 단거리 레이더를 사용하여, 회전시 보기 어려운 사각 지대의 보행자, 자전거 이용자 또는 오토바이 운전자를 감지합니다. 독일에서 실시한 콘티넨탈의 연구에 따르면, 자전거 이용자가 사망하거나 중상을 입는 사고의 5%를 예방하는 데 도움이 될 수 있습니다.

콘티넨탈은 타이어도 물론 이렇게 하고 있습니다. 콘티넨탈의 스마트 센서는 압력, 트레드 및 온도와 같은 주요 데이터를 모니터링하여 최적의 타이어 상태를 보장하고 안전성을 크게 향상시킵니다. 

주행시 인간의 개입이 줄어들고 완전 자율 주행 자동차가 보편화됨에 따라, 이와 같은 기술은 점점 더 중요해질 것입니다. 믿든 믿지 않든 간에, 콘티넨탈은 자율 주행 차량에 대한 광범위한 경험을 이미 50년 이상 가지고 있습니다. 1968년, 콘티넨탈은 타이어 테스트를 위한 최초의 전자 제어 무인 자동차를 개발했습니다. 이 타이어 테스트용 무인 자동차의 지금의 후손격인 완전 자율 대륙 도시 이동성 경험(CUbE) 셔틀은 무수히 많은 성공적인 테스트 단계를 거쳤습니다. 그리고 자동화의 다음 단계를 위해 콘티넨탈은 자율 주행 도시 운송 시스템을 개발하고 있습니다.

공공 도로에서 스마트 차량이 널리 채택되기 전까지, 기술 및 규제적 장애, 새로운 형태의 이동성(모빌리티)에 대한 대중의 수용 등 극복해야 할 과제가 여전히 있습니다. 그러나 콘티넨탈의 자율 이동성 및 안전 부서의 전문가들이 계속해서 센서 기술과 인간-기계간 상호 작용을 완벽하게 수행하고 있기 때문에, 이 과제를 해결하는 건 시간 문제일 뿐입니다. 

새로운 레이더 센서는 주변 교통을 360도 커버합니다. 새로운 레이더 센서는 주변 교통을 360도 커버합니다.
자전거 안전을 위한 우회전 보조 시스템 자전거 안전을 위한 우회전 보조 시스템

도로 안전 역사

자동화 및 스마트 인프라는 위험을 줄이고 거리를 더욱 안전하게 만들 수 있는 잠재력을 가지고 있습니다. 결국, 도로 교통 사고의 90 % 이상이 인적 오류(사람의 잘못)로 인해 발생합니다 (출처: 유럽 집행위원회). 도로 교통 사고가 거의 발생할 수 없는 거리 풍경을 상상해보십시오. 5G와 같은 최첨단 연결을 통해 자동차와 인프라는 단 몇 밀리초(1/100 초) 만에 서로 통신할 수 있으므로 앞에 있거나 뒤에 있는 운전자의 행동을 예측할 필요가 없습니다. 고도로 정확한 레이더와 카메라는 보행자, 자전거 이용자 및 그 밖의 나타날지 모르는 그 어떠한 것도 여러 개의 눈으로 예의 주시할 것입니다.

자율 주행 자동차는 서로 매우 가까운 거리에서 안전하게 작동할 수 있기 때문에, 일부 도로는 더 작게 할(촘촘히 관리할) 수 있습니다. 이를 통해 보행자, 자전거 이용자 또는 전자 스쿠터 이용자들을 위한 공간이 더 확보될 것입니다. 도로 사용자들이 유동적이고 결정적이며, 안전하게 공간을 공유하는 미래로 가는 흥미로운 발걸음을 통해, 오늘날 차로, 인도 등과 같이 분리된 거리를 더 이상 보지 않게 될 수도 있습니다. 

Street in a city 스마트 인프라와 함께 미래로 돌아가다

관련 콘텐츠